HOME 로그인회원가입 최근게시물 사이트맵  
교회소식 : 
11월 17일 주간교회소식
11월 10일 주간 교회속식
ID저장
회원가입ID/비밀번호찾기
소명강단I
류심현 원로목
설교영상(원로
신앙칼럼(원로
삼무사역
유튜브영상

11 월 생일자
생일축하합니다!.
 김영립 님 01 일
 김성식 님 28 일
 김용찬 님 29 일
 김인규 님 30 일
 하창호 님 18 일
 강홍구 님 20 일
 이진영 님 19 일
 윤기철 님 28 일
 최영철 님 23 일
 김천련 님 01 일
 김영구 님 08 일
 김애자 님 17 일
 오진홍 님 25 일
 오진홍 님 25 일
 유재익 님 15 일
 김영덕 님 25 일
 조규성 님 16 일
 배순례 님 19 일
 송은섭 님 20 일
 송지숙 님 24 일
 한재성 님 26 일
 현애자 님 27 일
 양정애 님 03 일
 박진서 님 06 일
 강병훈 님 07 일
 홍민순 님 03 일
 우명식 님 17 일
 우명식 님 17 일
 이지연 님 15 일
 이선희 님 01 일
 황명분 님 17 일
 이미숙 님 27 일
 송대규 님 12 일
 최지영 님 27 일
 김서현 님 15 일
 강선이 님 21 일
 김현옥 님 27 일
 박성재 님 09 일
 박연하 님 25 일
 유열일 님 26 일
 윤홍은 님 06 일
 김준성 님 19 일
 김지현 님 09 일
 최선신 님 11 일
 임우형 님 22 일
 송종관 님 25 일
 박정훈 님 06 일
 윤대환 님 24 일
 유창운 님 02 일
 방기언 님 14 일
 홍정수 님 14 일
 박지은 님 15 일
 이수현 님 16 일
 최현주 님 20 일
 송신혜 님 27 일
 임채영 님 02 일
 김효찬 님 13 일
 김진수 님 03 일
 김아람 님 06 일
 최승주 님 20 일
 김건 님 30 일
2019 년 11 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167
229
1,197
995,582
 현재접속자 : 31 (회원 0)
신앙칼럼(원로목사)
    >  신앙칼럼(원로목사)
류심현 원로목사님의 칼럼입니다.
   
  복음 안에 서다-2.
  글쓴이 : lovejoy     날짜 : 19-11-07 18:23     조회 : 282    

    <너희는 스스로 조심하라 그렇지 않으면

   방탕함과 생활의 염려로 마음이 둔하여지고

   뜻밖에 그날이 덫과 같이 너희에게 임하리라

   이날은 온 지구상에 거하는 모든 사람에게 임하리라

   이러므로 장차 올 이 모든 일을 능히 피하고

   인자 앞에 서도록 항상 기도하고 깨어 있으라>21:34-36.

   지구상에 거하는 모든 사람은 하나님심판을 피할 수 없다.

   하나님심판에서 우리가 칭찬상급을 받으려면

   인자 앞에 서야 하는데 그것은 복음 안에 서는 것을 말한다.

   그러기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기도하는 일이다.

   기도하는 은 곧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믿음행위.

    <그들이 그리스도의 일꾼이냐

   정신없는 말을 하거니와 나는 더욱 그러하도다

   내가 수고를 넘치도록 하고 옥에 갇히기도 더 많이 하고

   매도 수없이 맞고 여러 번 죽을 뻔하였으니

   유대인들에게 사십에서 하나 감한 매를 다섯 번 맞았으며

   세 번 태장으로 맞고 한번 돌로 맞고

   세 번 파선하고 일 주야를 깊은 바다에서 지냈으며

   여러 번 여행하면서 강의 위험과 강도의 위험과

   바다의 위험과 거짓 형제 중의 위험을 당하고

   또 수고하며 애쓰고 여러 번 자지 못하고

   주리며 목마르고 여러 번 굶고 춥고 헐벗었노라

   이외의 일은 고사하고

   아직도 날마다 내 속에 눌리는 일이 있으니

   곧 모든 교회를 위하여 염려하는 것이라>고후11:23-28.

   Paul이 이러한 형편처지에서도 흔들림 없었던 것은

   복음 안에 굳게 서 있었기 때문이다.

    <오직 모든 일에 하나님의 일군으로 자천하여

   많이 견디는 것과 환난과 궁핍과 고난과 매 맞음과

   갇힘과 난동과 수고로움과 자지 못함과 먹지 못함 가운데서도

   깨끗함과 지식과 오래 참음과 자비함과 성령의 감화와

   거짓이 없는 사랑과 진리의 말씀과 하나님의 능력으로

   의의 무기를 좌우에 가지고 영광과 욕됨으로 그러했으며

   악한 이름과 아름다운 이름으로 그러했느니라

   우리는 속이는 자 같으나 참되고

   무명한 자 같으나 유명한 자요

   죽은 자 같으나 보라 우리가 살아있고

   징계를 받는 자 같으나 죽임을 당하지 아니하고

   근심하는 자 같으나 항상 기뻐하고

   가난한 자 같으나 많은 사람을 부요하게 하고

   아무 것도 없는 자 같으나 모든 것을 가진 자로다>고후6:4-10.

   Paul복음증거하며 견디기 어려운 환난시련 속에서도

   꿋꿋하게 승리할 수 있었던 것은 복음 안에 서 있었기 때문이다.

    <내가 생각하건대 하나님이 사도인 우리를

   죽이기로 작정된 자같이 끄트머리에 두셨으매

   우리는 세계 곧 천사와 사람에게 구경거리가 되었노라

   우리는 그리스도 때문에 어리석으나

   너희는 그리스도 안에서 지혜롭고

   우리는 약하나 너희는 강하고 너희는 존귀하나

   우리는 비천하여 바로 이 시각까지

   우리가 주리고 목마르며 헐벗고 매 맞으며

   정처가 없고 또 수고하여 친히 손으로 일을 하며

   모욕을 당한즉 축복하고 박해를 받은즉 참고

   비방을 받은즉 권면하니

   우리가 지금까지 세상의 더러운 것과

   만물의 찌꺼기같이 되었도다>고전4:9-13.

   Paul예수 그리스도복음을 위하여 사역좁은 길

   기꺼이 갈 수 있었던 것은 복음 안에 서 있었기 때문이었다.

   목회하면서 어려움에 처할 때마다 Paul 서신으로만 읽지 않고,

   가슴으로 한 구절, 한 구절 깊이 읽으며 새로운 결단다짐을 했었다.

   '예수 그리스도복음을 위해서라면 이러한 어려움은 기꺼이 이겨낼 수 있다.'

    <내가 달려갈 길과 주 예수께 받은 사명 곧

   하나님의 은혜의 복음을 증언하는 일을 마치려 함에는

   나의 생명조차 조금도 귀한 것으로 여기지 아니하노라>20:24.

   Paul이 자신의 생명을 아낌없이 희생할 수 있었던 것도

   복음 안에 서 있었기 때문이었다.

    <나는 주 예수의 이름을 위하여 결박당할 뿐 아니라

   예루살렘에서 죽을 것도 각오하였노라>21:13.

   Paul이 목숨을 걸고 예수 그리스도복음증거 할 수 있었던 것도

   복음 안에 굳게 서 있었기 때문이었다.

    <내게는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 외에 결코

   자랑할 것이 없으니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세상이 나를 대하여

   십자가에 못 박히고 내가 또한 세상을 대하여 그러하니라>6:14.

   예수 그리스도와 함께 십자가에 못 박힌 Paul

   세상의 그 어떤 환난과 핍박과 유혹을 물리칠 수 있었던 것은

   복음 안에 굳건하게 서 있었기 때문이었다.

    <이후로는 누구든지 나를 괴롭게 하지 말라

   내가 내 몸에 예수의 흔적을 지니고 있노라>6:17.

   절벽 바위틈에 힘겹게 뿌리를 내리고 오랜 세월 풍상-風霜-Hardship

   이겨낸 구부러진 소나무에서 Paul거룩한 모습을 보면서 새 힘을 얻었다.

    <너는 모든 일에 신중하여 고난을 받으며 전도자의 일을 하며

   네 직무를 다하라 전제와 같이 내가 벌써 부어지고

   나의 떠날 시각이 가까웠도다.

   나는 선한 싸움을 싸우고 나의 달려갈 길을 마치고 믿음을 지켰으니

   이제 후로는 나를 위하여 의의 면류관이 예비되었으므로

   주 곧 의로우신 재판장이 그날에 내게 주실 것이며

   내게만 아니라 주의 나타나심을 사모하는 모든 자에게도니라>딤후4:5-8.

   복음 안에 굳게 선 사도가 우리를 격려하는 모습이 거룩하다.

   우리도 의로우신 재판장 앞에서 면류관을 받기 위해

   복음 안에서 굳세게 서 있자!

   할렐루야!














   


Copyright ⓒ 소명교회  All rights reserved.
인천광역시 부평구 동수로 32 (우 21430)
TEL : 032) 525-9191, 032) 515-1004